한 냄비 7000원 김치찌개, 마음까지 든든해지네



허름한 식당이다. 여수 진남시장 안으로 중간쯤 걸어가다 왼쪽 자그마한 골목길 끝자리 층층계단 옆에서 만난 밥집이다. 그 이름도 정겨운 시골집이다. 입간판은 시골국수, 동그란 돌출간판은 시골집이다. 그 연유를 주인아주머니에게 물어보니 그냥 여유가 없어서 돌출간판만 하고 입간판은 예전 분이 쓰던 걸 그대로 두었…
기사 더보기


파워볼총판 구직


추천 기사 글